SEARCH

NEWS 2021. 9. 10. 18:32
갤러리아 타임월드 레드닷과 WAN 디자인어워드 수상

GALLERIA TIMEWORLD WON A DESIGN AWARD

 

갤러리아 타임월드의 레드닷과 WAN 어워드 본상 수상 소식

 

갤러리아 타임월드가 세계 3대 디자인상으로 꼽히는 ‘2021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와 세계적인 건축 정보 매체인 WAN(World Architecture News)에서 주최하는 ‘WAN어워드에서 본상을 수상하며 대전을 대표하는 랜드마크로서의 위상을 강화했습니다. 

 

RED DOT AWARD, 브랜드 & 커뮤니케이션 디자인 본상 수상

대전 갤러리아 타임월드는 지난해 12월 외관 리뉴얼을 완공하였습니다. 자연을 모티브로 한 꽃의 군집 형태를 미디어파사드로 표현해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 브랜드&커뮤니케이션부문 본상을 수상했습니다.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는 1955년 독일에서 시작된 국제 디자인 공모전으로 미국 IDEA,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으로 꼽히는 어워드입니다. 브랜드&커뮤니케이션, 제품, 컨셉트 등 3개 부문에서 디자인의 우수성·창의성·기능성 등을 평가해 수상작을 선정합니다. 

 

WAN AWARDS, 파사드(FAÇADE) 부문 본상 수상

갤러리아 타임월드가 타임월드 외관 리노베이션으로 WAN(World Architecture News) 어워드 파사드 부문에서 본상을 수상했습니다. WAN은  15만명 이상의 구독자가 가입해 정보를 공유하며 매달 1000만건 이상의 전 세계의 건축 관련 뉴스와 정보를 교류하는 국제적인 건축 정보 매체로 건축적 용도, 분야, 소재 등 다양한 부문으로 나뉘어 수상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WAN 어워드는 매년 우수한 건축물을 기념해 세계 디자이너를 대상으로 선정해 수여하는 것으로  이전 국내에서는 넥센 신사옥과 기아 비트360이 수상한 바 있으며 올해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갤러리아 타임월드가 수상의 쾌거를 이루었습니다. 

 

갤러리아 타임월드 어반 블룸 프로젝트 URBAN BLOOM PROJECT

갤러리아 타임월드는 지난해 11개월간 외관 리뉴얼 공사를 진행하여 ‘도심 속 조각품’으로 탈바꿈했습니다. 갤러리아 타임월드의 새로운 컨셉인 ‘URBAN BLOOM’은 도심의 인공적 경관에서 자연적 경관으로의 진화와 회복을 추구함과 동시에 꽃의 개화를 상징하는 형태적 컨셉을 함축하고 있습니다.

이번 프로젝트로 갤러리아 외벽에는 기존 건물의 기능성을 유지한 형태에 각기 다른 5,700여 개의 ‘꽃 모양 모듈’이 설치됐습니다. 외관의 꽃의 군집은 시간에 따라 다르게 연출되는데 이는 인공도심 속에서 더욱 돋보이며 시각적 흥미를 자극합니다. 주간에는 인공조명이 아닌 자연광을 적극 활용해 LED 모듈을 중심으로 광확산 커버를 꽃잎 형태로 모듈화해 햇빛이 꽃잎을 통해 입체적으로 가시화 됩니다. 또 야간에는 각각의 꽃 모듈 중심부에 위치한 조명이 미디어파사드역할을 하며 건물 전체가 미디어로 변하며 눈길을 사로잡습니다. 

자연의 빛과 인공의 빛은 어반 블룸 파사드에 지속적으로 머물며, 공간과 시간에 따라 다양한 방식으로 변화합니다. 이는 회색 빛 일색인 도심에 활기를 불어넣을 뿐 아니라 예술적 경험과 영감을 얻을 수 있는 특별한 공간으로 새로운 탄생을 의미합니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는 비대면 커뮤니케이션을 위한 온라인 산업의 발전과 함께 오프라인 장소의 중요성과 가치가 높게 평가될 것입니다. 갤러리아 타임월드는 기존의 쇼핑 랜드마크 역할을 공고히 하면서, 고객에게 새로운 경험과 즐거움을 제공하는 특별한 공간으로서 앞으로도 나아갈 것입니다.  

 

Posted by 갤러리아 G - LOG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