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FASHION 2020. 9. 7. 17:30
올가을, 패션 하우스의 F/W 키 룩

IN MY NEIGHBORHOOD


매일 다른 패션 하우스의 F/W 키 룩을 입고 동네의 같은 거리를 오가는 그녀를 포착했다.



(좌) DIOR 프린지 디테일이 매력적인 체크 베스트, 레트로 무드의 도트 무늬 롱드레스, 다크 블루 데님 컬러의 레이디 디-라이트 백, 펀칭 디테일의 펌프스, 두건으로 연출한 디올 오블리크 스카프, ‘CD’ 로고 버클 장식의 가죽 벨트, 산호 모티브의 싱글 이어링, 다양한 참 장식이 한데 어우러진 브레이슬릿과 롱 네크리스, 양손에 착용한 골드 메탈 링.


(우) VALENTINO 각진 어깨 라인을 강조한 테일러드 재킷, 관능적인 시스루 톱, 넉넉한 실루엣의 블랙 슈트 팬츠. VALENTINO GARAVANI 와일드한 아웃솔이 특징인 청키 스니커즈, 볼륨감이 느껴지는 스파이크 미 스몰 숄더백.



(좌) GUCCI 오리지널 더블 G 패턴을 적용한 더블 브레스티드 코트, 러플 장식이 돋보이는 블라우스, 사랑스러운 플로럴 패턴의 플리츠스커트, 앙증맞은 사이즈의 더 재키 1961 핑크 백, 니삭스에 펌프스를 매치한 듯한 디자인이 매력적인 리본 장식 부츠, 레트로 무드의 플로럴 헤어밴드.


(우) PRADA 레드 플라워 패턴이 돋보이는 니트 베스트, 프린트 슬리브리스 셔츠, 섹시한 슬릿 디테일의 비즈 장식 스커트, 보석함을 연상시키는 미니 백, 스포티한 핑크 펌프스, 심플한 버건디 컬러의 타이, 거울이 내장돼 있는 화이트 브레이슬릿.



(좌) HERMÈS 장 샤를 드 카스텔바작의 작품을 연상시키는 컬러 포인트 셔츠와 롱 플리츠스커트, 이너웨어로 매치한 화이트 풀오버, 견고한 디자인의 미니 켈리 백, 각선미를 살려주는 스웨이드 롱부츠, 샹당크르 모티브의 이어링.


(우) GIVENCHY 자로 잰 듯 반듯한 체크 패턴에서 모던한 분위기가 느껴지는 롱 트렌치코트와 와이드 팬츠, 가느다란 스트랩이 발등을 감싸는 화이트 펌프스.


editor 김서영

photographer 안상미



Posted by 갤러리아 G - LOG

댓글을 달아 주세요